IE의 끝.

News2022-06-15

드디어 IE의 끝이 도래했습니다.

그래도 나름 웹을 만드는 사람인데, 가는 길에 코멘트 한마디는 남겨야 하나 싶어서 1년여만에 블로그에 글을 씁니다.

마지막이라고 딱히 좋은 이야기를 해줄 건 없고, 그냥 사라진다는 사실이 기쁘네요.

개발하던 서비스에서는 몇 달 전부터 IE 지원을 멈췄는데, 덕분에 큰 삶의 질 향상이 있었습니다. 사라져줘서 고마워

그럼 마지막 인사는 사진 한 장으로 대체.

함께해서 더러웠고 다신 만나지 말자


© 2020-2022 Seungho Kim